금강뉴스

글로벌 융합형 혁신인재 양성

View
금강대 고시합격 졸업생 : 대구시 인사과장에 33세 여성 파격발탁… 황보 ..
작성자 시스템 작성일 18/08/07 조회수 2511


황보란 대구시 인사과장 내정자가 22일 "능력과 적성, 전문성을 두루 살펴 인사를 하겠다"고 말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인사의 절대 기준은 능력과 자질이 될 것입니다.”

30대 초반의 여성 공무원이 대구시 인사과장에 파격 발탁됐다. 대구시는 22일 수십년 조직 경험을 한 공무원 보직으로 여겨졌던 인사과장에 황보 란(33) 평가담당관을 내정했다. 대구시 첫 여성 인사과장이다.

황보 내정자는 이날 “아주 젊은 나이에 인사과장으로 내정됐지만 능력과 자질로만 평가한다면 오히려 장점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고시와 비고시 공무원을 나누고 떠날 자리를 물려주는 식의 인사관행도 사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주변의 우려 섞인 시선에 대해 “예전에 인사과 능력개발팀장을 맡은 적이 있는데다 인사는 여러 방면의 검증을 거쳐야 하기 때문에 너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며 “역량 있는 인재를 발굴하는 새 인사문화를 정착시키겠다”고 덧붙였다.

황보 내정자는 대구외고를 졸업한 후 2003년 신설된 충남 논산 금강대 중어통상통역학과에 입학해 2008년 행정고시(52회)에 합격했다. 2010년 3월 대구시 여성 첫 사무관으로 임용돼 일자리창출 담당으로 공무원 생활을 시작했다. 황보란 내정자는 “20~30%는 발탁인사를 하고 여성도 배려하겠다는 권영진 시장의 인사철학이 빛을 발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대구=전준호기자 jhjun@hankookilbo.com


출처 : http://www.hankookilbo.com/v/1b420f8b756c4de1ba811f5f184b5612

  • 담당부서안내
  • 부서명 기획조정팀
  • 연락처 041)731-3021
TOP